Home > 미디어극장 아이공_프로그램

미디어극장 아이공_프로그램

대안영상예술장르연구:포스트-스토리텔링

  • 유형 스크리닝 전
  • 기간 2019-10-14~2019-10-16
  • 장소 미디어극장아이공
  • 작가 황윤정, 얀마르티넥, 백종관, 김윤희, 김새봄, 크리스틴 휘르젤르, 파라드 칼란타리, 배윤호, 이창민, 설수안, 송주원, 박한나, 라퀠 살바텔라 드 프라다, 무진형제, 손채영, 유서연, 강네네
  • 매칭
  • 관람 화-일 11AM – 6PM
  • 주최/후원 주최 : 사)대안영상문화발전소 아이공 / 후원 :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시각예술 창작산실 공간지원
  • 관람료 2,000원 (*미디어극장아이공은 비영리공간으로 관람료는 공간 운영을 위한 기금으로만 활용됩니다)

내용

대안영상예술장르연구 : 포스트-스토리텔링
Alternative Video Art Genre Study : Post-Storytelling
 
기획의도
대안공간이 출범한 이래 그 운영방식 등은 꾸준히 변화해왔다. 이와 동시에, 그곳에서 소개되는 영상예술 또한 시대가 지남에 따라 다양한 뉴미디어를 차용한 새로운 양식으로 변모했다. 특히, 작가의 시선으로 바라보는 사회 곳곳의 숨은 이야기나 자신의 고유한 이야기를 다채로운 영상 형식으로 구현하는 스토리텔링 방식은 “대안영상예술장르”의 확장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아이공은 그동안 마야 데렌, 바바라 해머, 아녜스 바르다 등과 같이 여성 또는 비주류에 관해 대안적인 시각으로 표현하는 작가들을 천착해 왔다. 이번 스크리닝 전을 통해 우리 주위에 존재하는 수많은 이야기를 자신만의 방법으로 재현하는 동시대 국내외 작가들을 소개하고 그들이 써 내려온 대안 장르를 연구, 발굴하는 시간을 갖고자 한다.
본 프로그램에서는 총 15편의 작품이 세 개의 섹션으로 나뉘어 소개된다. 첫 번째 섹션에서는 영상 스타일, 형식에 집중하여 필름과 이미지를 재활용하거나 콜라주, 몽타주 하여 새로운 장르를 쓰는 여섯 작품이 상영된다. 두 번째 섹션에서는 퍼포먼스, 대화, 기록 등의 형식으로 작가 주변이나 동시대 사회의 이야기를 영상으로 쓰는 네 편의 작품을 소개한다. 마지막 세 번째 섹션에서 소개되는 다섯 편의 작품은 보다 더 거시적인 이야기, 다시 말해 난민, 탈-코르셋, 도시화 등과 같은 사회문화적 이슈를 대안적인 영상언어로 표현한다.
실제로 접근이 쉬워진 디지털 기기를 사용하여 현시대를 살고 있는 모두가 영상 작가가 될 수 있는 지금, <대안영상예술장르연구: 포스트-스토리텔링> 관람객이 본인이 가지고 있는 이야기를 대안적인 영상 언어로 재현하며 자신만의 장르를 탐색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안예지)
 
 
- 스크리닝 1 (61min) 10월 14일
Postbabel_황윤정
끝나지 않는 비디오를 그만 보는 법_얀 마르티넥
순환하는 밤_백종관
빛 빛에 관하여_김윤희, 김새봄
까마귀들_크리스틴 휘르젤르
제자리_파라드 칼란타리
 
-스크리닝 2 (76min) 10월 15일
고한용, 1920년대 경성의 다다이스트_배윤호
디어 엘리펀트_이창민
공부 차_설수안
풍정.각(風精.刻)골목낭독회_송주원
 
 
-스크리닝 3 (62min) 10월 16일
색 칠_ 박한나
진퇴양난_라퀠 살바텔라 드 프라다
궤적(櫃迹) - 좋은 세상_무진형제
비잉휴먼_손채영, 유서연
경계 없는 벽_ 강네네 
 
 
 
일시 : 2019.10.14.(월) ~ 10.16 (수)
(*요일마다 스크리닝 프로그램이 다르니 일정을 꼭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시간 : 11:00 - 18:00
관람료 : 2,000원
장소 : 미디어극장 아이공
 
 
 
 

 
 

 

대안영상 작품목록